무선마우스 끝판왕 로지텍 MX Master 구매후기

기존에 3만원 정도하는 삼성 무선마우스를 쓰다가 큰 마음먹고 로지텍 MX Master를 질렀습니다.

정품 90000원 넘는 고가의 마우스 ㅎㄷㄷ

키보드는 이미 작년부터 레오폴드 fc750r 갈축을 쓰고 있었는데

이제 마우스도 10만원에 육박하는걸 쓰게 되었네요.


제품 소개

구성품은 간단합니다.

리시버와 간단한 설명서, 보증서 그리고 충전 케이블이 들어있습니다.

블루투스 , 유니파잉으로 연결할 수 있습니다.

특히 블루투스로 연결하면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에서도 마우스 그대로 사용할 수 있어서 편리합니다.


마우스 좌측면

좌측 모자이크 같은 디자인에 반해서 구매했는데 만족합니다.

좌측 에도 휠이 있으며 휠 우측에 두개의 버튼과 하단에도 버튼이 있습니다.


마우스 설정 프로그램 - Logitech Options

마우스를 연결하면 자동으로 Logitech Options 라는 프로그램을 설치할 것인지 묻습니다.

MX Master의 세부 키 설정, 옵션을 설정하려면 꼭 필요하니 설치해주세요.

위 이미지의 하늘색 원을 클릭하면 해당 키의 작업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각 키마다 각각 원하는 작업을 설정가능하니 입맛에 맞게~


특히 마음에 들었던 것은 입력할 키를 지정하면

버튼을 누를 떄마다 설정한 키 작업을 수행하는 기능입니다.

위 처럼 Ctrl+A를 설정하면 버튼 누를 때마다 전체 선택을 해주니 매우 편리하더라고요.


구매전 고민할 점

이전까지 마우스를 써오면서 마우스가 작은적은 있어도 크다는 느낌은 못받았는데..

MX Master는 정말 큽니다. 제 손을 쭉폈을 때 엄지~새끼 손가락까지 23cm인데도 딱 맞습니다.

손이 작을경우 직접 만져본 후 구매를 하길 권장합니다.

또한 무게도 무거운편이라 사람에 따라 금방 피로해진다는 후기도 있으니 이점 확인

마우스치고는 비싼 가격, 그리고 1년 하드웨어 보증

로지텍의 사후지원이 좋은편이 아닌지라 구매 전 저도 고민을 많이 했지만

직접 만져보고 써보니 충분히 지를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기계식키보드처럼 직접 써봐야 알 것 같네요.. ㅎㅎ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